최종편집 2021-06-16 12:33 (수)
[화보] 전국 정인이 엄마들이 세종정부청사에 모여 시위 한 이유
상태바
[화보] 전국 정인이 엄마들이 세종정부청사에 모여 시위 한 이유
  • 미디어몽구(김정환)
  • 승인 2021.04.22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인이 아동학대 신고 세번 무시한 경찰들 징계 불복에 분노

오늘 종일 세종정부청사에서 촬영 후 돌아가는 길 입니다. 정인이 사건 때문인데, 알겠지만 정인이는 입양모에 의한 아동학대로 세 차례나 의심 신고가 되었음에도 서울 양천경찰서의 부실 대응과 외면으로 끔직하고 처참하게 사망하고 말았습니다.

이에 경찰청장은 대국민사과까지 했었고, 세번의 신고를 모두 무혐의 처리한 해당 경찰들에게는 깃털보다 가벼운 징계 처분이 내려 졌었는데 시간이 지나고 관심에서 멀어지자 정직 3개월의 징계마저 부당하다며 불복하고, 동료 경찰들은 빨리 복귀할 수 있게 탄원서를 써 주는 등 뻔뻔하기 그지 없는 형태를 보이고 있기에 분노한 전국의 정인 엄마 아빠들이 모여 규탄 시위를 한 것입니다.

징계 처분 받은 해당 경찰들은 인사혁신처에 다시 심사해달라며 소청 심사를 제기 했었는데 심사 열리는 장소 앞에서 엄마 아빠들은 외쳤습니다. "소청심사위원회는 서울 양천 경찰서 해당 경찰들의 소청 심사를 기각하라 기각하라 기각하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